페이지상단으로이동

빗썸, ‘코로나19 극복’ 기부 캠페인

    • 김수찬 기자
    • |
    • 입력 2020-03-26 10:17
▲사진제공=빗썸코리아

【한국블록체인뉴스】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 빗썸코리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감염 취약계층과 자가 격리자 등을 지원한다.

빗썸은 오는 4월 13일까지 빗썸 상장 블록체인 프로젝트, 빗썸 회원·임직원 모두 참여하는 기부 캠페인을 한다고 26일 밝혔다.

지난 13일 대한적십자사에 코로나19 후원금 1억 원 기부에 이어 진행되는 나눔이다.

이번 캠페인은 빗썸의 기부에 프로젝트사들이 자발로 동참하면서 마련됐다. 기부에 참여를 원하는 블록체인 프로젝트 업체는 원화나 비트코인(BTC), 이더리움(ETH), 리플(XRP) 등 가상자산으로 기부하면 된다.

현재 한 프로젝트 업체는 마스크 2만 장을 지원하겠다고 나섰다.

빗썸은 기부에 동참한 회원들에게 보답하고 더 많은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일정 금액 이상을 기부하는 회원에게는 수수료 무료쿠폰 등을 제공한다.

프로젝트사와 회원들은 캠페인 완료 시한인 이달 말까지 자유롭게 기부할 수 있다. 기부금 전액은 다음 달 초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할 예정이다.

기부금은 자가 격리자, 감염 취약계층 지원에 사용된다. 노인·저소득층 등 질병에 쉽게 노출될 수 있는 취약계층과 자가 격리자에게는 위생용품과 생필품 등을 공급한다. 의료 현장에는 방호복 등 의료물품을 지원한다.

최재원 빗썸코리아 대표는 “이번 캠페인은 빗썸을 비롯해 블록체인 업계, 투자자들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의기투합했다는 데 의의가 있다”며 “단발적이 아닌 약 한 달간의 기간제 캠페인을 통해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에게 온정과 희망을 전달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수찬 기자 capksc3@hkbnews.com

김수찬 기자 | capksc3@hkbnews.com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