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 11. 21(목) 18:43
페이지상단으로이동

[FOCUS] 中, 블록체인 시동 제대로 걸었다…‘당성 강화’

    • 김수찬 기자
    • |
    • 입력 2019-10-28 18:05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사진출처=flickr)

【한국블록체인뉴스】 중국이 블록체인 산업에 손을 대기 시작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블록체인 육성’ 발언이 나온 지 이틀 만에 블록체인 기술을 공산당 강화 교육에 응용한다는 웹사이트가 등장했다. 교육과 취업, 신원 인증, 금융, 외환 거래 등 일상생활에 블록체인을 도입해 혁신을 끌어내겠다는 계획이다.


◇ 시 주석 “블록체인 기술 육성, 일상생활 블록체인 도입”

시진핑 국가주석은 지난 24일 베이징에서 열린 공산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회의에서 블록체인 기술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시 주석은 “블록체인은 금융 지원부터 대중교통, 빈곤 퇴치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에서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기술과 산업 혁명에서 혁신을 이룩해야 한다”고 했다.

그는 블록체인과 실물경제를 융합, 금융 혁신이 이뤄져야 한다고 주문하기도 했다. 또 교육과 취업, 빈곤 구제, 의료 등 여러 산업에 적용해 인민을 위한 기술 개발이 이뤄지길 바랐다.

특히 중국 정부가 블록체인 산업을 선도해야 한다고 했다. “블록체인이라는 핵심 기술을 독자 개발해 혁신을 선도해야 한다. 개발 방향과 목표를 설정한 뒤 투자를 늘리고 기술 개발을 장려해야 한다. 블록체인 표준화 연구 등을 통해 확실한 규범을 제정하는 것이 중요하다. 공산당이 중심이 돼 블록체인 산업을 이끌어가야 한다.”

시 주석의 발언 이후 비트코인 가격은 40% 이상 급등했다. 2011년 5월 10일 이후 4번째로 높은 상승 폭이다.

▲ 인민일보의 블록체인 웹사이트 초심. (사진출처=초심)

◇ 블록체인 기술로 공산당 교육·당원 ‘초심’ 강화

시 주석의 발언이 나온 지 이틀 만인 26일 중국 공산당 기관지 인민일보의 인민망은 블록체인 기술로 공산당원의 당성을 강화하는 교육 사이트인 ‘초심’을 내놨다.

초심은 시 주석이 항상 강조하는 단어다. 처음 공산당원이 됐을 때 가졌던 마음인 ‘인민을 위해 일하겠다’라는 문구를 상기하라는 의미다.

당원이 해당 사이트에 들어가 자신의 초심을 기록하면 블록이 생성된다. 이는 영구히 변하지 않는다. 당원은 온라인 키로 자신의 초심을 확인할 수 있다. 모든 사람과 공유할 수 있다. 미래의 나에게 e-메일로 보낼 수도 있다.

공산당원은 블록체인을 이용해 당원의 역할을 되새길 수 있다. 이는 중국 공산당의 당성을 강화하는 목적으로 사용된다.

▲사진출처=픽사베이

◇ 암호화폐는 통제…암호법, 내년 1월1일 발효

블록체인 진흥에 대한 논의가 활발히 오갔지만, 중국 정부는 여전히 암호화폐에 대해서는 부정적이다. 지난 26일 암호화 기술 전반을 규제하는 법안(암호법)이 통과됐다. 암호화 자산에 대해 엄격히 통제하겠다는 의지다.

통과된 법안에는 전자서명, 전자 신원인증 등 암호화 정보 저장과 보관 방법, 종류 등의 내용이 담겼다. 새로운 암호법은 내년 1월 1일 발효된다.

인민일보에 따르면 암호법은 암호화폐와 암호화 자산이 상업적으로 사용됐을 때 발생하는 여러 가지 규제와 법적 문제를 다루고 있다. 중국 인민대표대회는 “상업적 암호화 기술의 연구와 개발이 더욱 발전하고 시장을 위한 표준화된 포괄적 규제 또한 마련될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의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은 2017년 암호화폐 거래를 전면 금지했다. 한국의 정책과 비슷하게 블록체인 기술은 장려하되 암호화폐 거래는 엄격히 금지하겠다는 기조다.

중국 공업 정보화부 산하 이동통신연합회 블록체인 전문 위원인 천샤오화 교수는 “현재 암호화폐 가격 상승은 일시적인 현상에 불과하다”며 “정부는 결코 암호화폐에 대한 규제를 완화하지 않을 것이며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앞으로 3~5년 이내 블록체인 업계에서 구조조정이 이뤄질 가능성이 크다.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충분한 연구 개발과 풍부한 기술 축적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김수찬 기자 [email protected]

김수찬 기자 | [email protected]

닫기